회원가입 커뮤니티 구인구직 사고팔기 달라스 맛집 문화 관광 업체정보
전체기사 달라스 소식 한국뉴스 미국/국제 스포츠 연예 생활/건강 종교 제보하기
 뉴스 홈 > 댈러스구 > 달라스 소식
"900만 돌파"...'신과함께', 새해 첫 천만 초읽기
 [2018-01-02 01:09]
영화 ‘신과 함께-죄와 벌’(감독 김용화·이하 신과 함께)이 올해의 첫 번째 천만 돌파 영화가 될 것으로 보인다.

오늘(1일) 오전 11시 30분을 기준으로 900만 5007명 관객을 돌파하며 흥행 가도를 달리고 있는데, 2~3일 내로 천만 돌파가 확실시된다. 개봉한지 2주도 채 지나지 않아 이뤄낸 큰 성과이다.

빠른 속도로 흥행한다고 해서 혹은 그렇지 못하다고 해서, 수치만을 기준으로, 영화를 무작정 판단할 순 없겠지만 많은 관객들이 선택한다는 건 그만큼 영화관에서 볼 가치가 있다는 의미로 해석할 수 있다.

일단 '신과 함께'는 상상만 하던 저승 세계를 눈앞에 구현했고 그것을 통해 자신의 과오를 되돌아보고 반성할 수 있는 시간을 마련해줬다는 점에서 흥미롭다. 웹툰에서 시작된 이 교훈적인 메시지는 영화를 통해 훨씬 더 분명해졌고 CG를 통한 이미지 역시 강렬했다. 허구를 통해 삶을 재구성하는 데에는 생각보다 많은 에너지와 노력이 들어간 것이다.


한국 영화계에서 그동안 판타지 드라마 장르를 시도하지 않았었는데, 관객들에게 사후 저승 세계라는 매력적인 이야기 소재로 삶과 죽음의 경계를 넘나드는 새로운 차원의 재미와 감동을 선사했다.
비현실적인 세계를 표현해야 했던 배우들은, 그 어떤 역할보다 인간적인 면모를 강조했고 자신만의 개성을 살려 맡은 캐릭터에 새로운 숨결을 불어넣었다.

차태현 하정우 김동욱 주지훈 예수정 김향기 김해숙 정해균 장광 등 많은 배우들의 호연 덕분에 139분이라는 긴 러닝타임 내내 감탄이 절로 나오는 감동과 재미를 느꼈다.

영화 신과함깨는 달라스에서 1월 5일 AMC Grapevine Mills 에서 개봉한다.

댈러스사랑 핫 클릭
국회에서 열린 지만원의 가짜뉴스 웅변대회
'낚시꾼 스윙' 최호성, PGA 투어 데뷔전 첫날 1오버파
“사상 최대 규모...” 지난해 대학 졸업 후 직장 구하지 못한 실업자 수
병역의무 마친 복수국적자 한국국적 자동으로 부여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자 남았습니다.)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최종편집일 : 2019-02-09 (토)
북극서 내려온 ‘극 소용돌..
JTBC 손석희 대표이사가..
회사소개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배너광고